상단여백
HOME 항공
VJ, 여객 매출 49% 증가

비엣젯항공의 2018년 한해 총 매출이 전년 대비 24% 증가했다.

이는 지난 해 국제노선을 총 66개로 늘리며 연간 이용객이 총 2300만명으로 늘어나 비약적인 성장으로 가능했다.

2018년 감사전 총매출은 52조4000억동(한화 약2조5256억원)으로, 전년 대비24% 증가하였으며 작년 주주총회 당시 발표한 목표치를 103%달성했다. 총 세전이익은 5조8300억동(약2810억원)이다. 여객부문 매출은 작년보다 약49% 증가한 33조8000억동(약1조6291억원)으로 목표치의 112%에 달하는 금액이다. 2018년 총 매출의 27%를 차지하는 부가상품 및 서비스는 전년 대비 각각 57% 및 2% 증가한 수치를 보였다.

지난 한해 동안 39개 국내노선 및 66개 국제노선을 운영해 총 11만8923편의 항공편을 운항했다. 좌석 이용률은 88.06%를 넘었으며 정시 도착률 (OPT)은 84.2% 기술 신뢰도는 99.4%를 기록했다. 현재 한국·일본·홍콩·싱카포르·대만·태국·미얀마·말레이시아·캄보디아 및 중국에 취항하고 있으며, 두바이와 도하공항에서도 항공편이 운항하고 있다.

또한 비엣젯항공은 연료비를 16%줄일 수 있는 차세대 항공기 A321neo를 2018년부터 도입함으로써 앞으로 운항비용 절감 효과도 기대되고 있다. 지난해 12월31일을 기준으로 비엣젯 항공은 평균 2.82년 기령의 항공기 64대를 보유하고 있다.

이예린 기자  lyr@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예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