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공
AA, 화물운송 수익 10억달러 달성2018년 ‘글로벌 시스템’ 도입

아메리칸항공이 2018년 처음으로 화물 운송수익 10억 달러를 달성했다.

지난해 아메리칸항공은 한국에서 미국으로는 전자제품과 자동차 부품, 미국에서 한국으로는 체리 등을 주로 운송하며 전세계적으로 약 10억 킬로그램에 달하는 화물을 운송했다. 아메리칸항공은 양적인 기록 갱신 뿐아니라, 역대 최고 정시출발율(Flown As Booked, FAB)을 기록하며 정성적인 평가에서도 역사적인 성과를 이뤄냈다. 새로운 경로 개발, 전략적 운영계획 및 탁월한 팀워크로 아메리칸항공 창립이래 최대실적에 도달 했다.

데이비드반스(David Vance) 아메리칸항공 부사장은 "2018년에 도입한 글로벌 시스템을 통해 서울과 미국 간 화물 및 우편물이 운송 됐다”며 “사상 최고의 실적을 거둬 매우 자랑스럽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아메리칸항공은 보잉787-8 및 787-9 항공기로 미국 텍사스주의 달라스포트워스공항(DFW)과 인천국제공항(ICN) 간 직항노선을 매일 운영하고 있다. 하루 약 900편의항공편을 운항하며 미국지역 뿐만아니라 북미, 남미 및 라틴아메리카 전역에 화물을 운송하고 있다.

 

민다엽 기자  mdy@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다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