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골프
모두투어 프로야구선수 골프 in GUAM

MBC 스포츠+가 주최하고 괌정부관광청, 모두투어가 후원하는 ‘2018 모두투어 프로야구선수 골프 in GUAM’이 지난해 12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괌스타츠 골프 리조트와 망길라오 골프 리조트에서 개최됐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본 대회는 KBO 야구선수들과 KLPGA 골퍼들이 참가해 골프 맞대결을 펼쳤으며 SK와이번스의 김광현, 두산베어스의 정수빈, 한화이글스의 정근우, 키움히어로즈의 김상수, KIA타이거즈의 김주찬, 롯데자이언츠의 송승준, KT위즈의 주권, NC다이노스의 모창민 등 총 16명의 프로야구선수들과 박희영, 박선영, 주서율 등 총 9명의 KLPGA 선수, 양준혁, 정민철, 최우리 해설위원이 참여했다.

경기 방식은 프로야구선수 2인과 골프선수 1인이 3인 1조로 한 팀을 구성해 총 8개 팀을 만들어 9홀 매치플레이 토너먼트 방식으로 총 9경기, 이벤트 1경기 등 총 10경기를 진행해 최종 우승팀을 가렸다.

‘2018 모두투어 프로야구선수 골프 in GUAM’은 지난 7일 첫 방송, 10주 동안 매주 월요일 오후 9시에 MBC 스포츠 플러스 채널을 통해 방송된다.

한편, 괌은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즐기며 초급자부터 상급자까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총 7개의 골프코스를 보유하고 있으며 호텔이 밀집되어 있는 투몬 시내로부터 골프장까지의 거리가 가까워 골프 관광객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