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일유럽 이끌어 나갈 새얼굴저우 코이 응우엔 신임 대표이사 선임

레일유럽이 신임 대표이사로 저우 코이 응우엔 사장을 선임했다. 응우엔 대표이사는 프랑스의 최고 교육기관인 에꼴폴리테크닉 및 텔레콤 파리테크에서 과학 및 엔지니어링 분야 석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인시아드(INSEAD)에서 MBA 학위를 취득했다.

응우엔 신임 대표이사는 레일유럽과 함께 프랑스 국영철도청의 배급사인 E-Voyageurs SNCF의 국제 사업부이사직과 레일유럽의 자매 회사인 북미의 유럽 철도 상품 온라인 배급사, Loco2의 대표이사직도 겸임한다. 그는 이번 취임으로 E-Voyageurs SNCF와 그 모회사인 Oui.SNCF의 이사회 멤버가 됐다.

글로벌 시장 관리, 디지털 기술 혁신, 사업 전환, 온라인 기반 상품 배급 등의 분야에서 탁월한 성과를 보이며 레일유럽과 Loco2의 두 기업을 성공적으로 이끌 리더로 평가되고 있다.

응우엔 대표이사는 “글로벌 철도 산업의 선두 주자이며 지속 성장과 혁신을 추구하는 레일유럽, E-Voyageurs SNCF, Loco2, 이 세 기업에 몸 담게 돼 기쁘다”며 “기차 여행은 진정한 유럽을 경험할 수 있는 여행 방법 중 하나로 한단계 진보된 우리의 사용 친화적 디지털 기술과 그에 맞는 서비스 제공으로 계속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응우엔 대표이사의 합류로 E-Voyageurs SNCF는 내년 초에 출시될 ‘퍼스널 모빌리티어시스턴스(personal mobility assistant)’ 앱 개발을 가속화할 방침이다. 퍼스널 모빌리티어시스턴스는 고객들이 하나의 앱에서 여행 계획을 검색하고 바로 예약, 결제까지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