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노랑풍선, ‘챗봇’ 시스템 도입고객과 24시간 실시간 상담

예약, 결제, 변경, 최소 가능

노랑풍선이 지난달 27일 고객의 편의와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실시간 소통 시스템인 ‘챗봇’ 서비스를 본격 도입했다. ‘챗봇’이란 온라인 상 대화를 뜻하는 채팅과 로봇의 합성어로, 인공지능이나 구축된 시나리오를 활용해 상담하거나 업무지원을 받는 시스템이다.

이번 노랑풍선은 ‘여행챗봇’과 ‘항공챗봇’ 등 두 가지의 챗봇시스템을 도입했다. 고객은 메뉴 이용 중 궁금증이 생겼을 때 PC·모바일홈페이지, 통합·항공 어플리케이션, 카카오상담톡 내챗봇 서비스를 이용하해 언제 어디서든 실시간으로 묻고 답변을 받을 수 있다.

‘여행챗봇’에서는 ▲해외 패키지▲국내여행 ▲골프 ▲크루즈▲허니문 ▲자유여행▲성지순례 등 카테고리 별 상담이 가능하며 상품의 예약은 물론 결제, 변경, 취소까지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환전▲날씨▲쇼핑 ▲비자 ▲호텔 ▲관광지 등의 다양한 여행정보를 함께 제공하며 추천상품 및 출발확정 상품 등 다양한 검색기능을 제공한다.

아울러 ‘항공챗봇’의 경우 ▲항공권 예약 및 운임확정 여부 ▲결제수단변경 ▲스케줄 변경 ▲항공권 발송 ▲터미널 문의 등 예약관련 상담업무가 가능하며 인천공항 API와의 연동을 통해 운항 출/도착정보, 터미널 혼잡도 안내, 항공사 연락처 안내 등의 항공 정보를 제공한다.

노랑풍선 관계자는 “챗봇서비스를 통해 24시간 상담이 가능해 지면서 고객들이 실시간으로 궁금해 하는 점들을 더욱 신속하게 응대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지속적인 안정화 작업을 통해 고객문의에 대한 답변을 정교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