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TO
‘시애틀 만끽’ 최대규모 마라톤 대회도심과 아름다운 자연 동시에

미국 북서부 지역최대 규모의 스포츠 행사 중 하나인 ‘시애틀 마라톤 대회’가 오는 11월25일 시애틀에서 개최된다.

1970년에 38명 규모로 시작한 시애틀 마라톤 대회는 현재 미국 10대 마라톤 대회로 성장했다. 매년 약 1만여 명이 참가하며, 풀코스(약 42km)와 하프 코스(약 21km)두 가지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는 경사가 적고 완만한 구간으로 구성된 새로운 코스가 추가 구성됐으며, 시애틀 센터의 음악 박물관(MoPOP)에서 시작해 다운타운을 거쳐 퓨젓만을 따라 버크-길먼트레일을 통과하는 루트로, 도심과 함께 아름다운 자연을 동시에 만끽할 수 있다. 출발 시간은 각 풀 코스 오전 7시 반,하프 코스 오전 8시이다.

또한, 시애틀 마라톤 대회에 참가할 경우 시애틀 마라톤 공식 코치 라이언힐(Ryan Hill)에게 특별 개인 레슨도 받아볼 수 있다. 라이언힐은 국제육상경기연맹(IAAF) 월드 인도어 챔피언십은메달 수상 이력과 함께 10여 년의 러닝 트레이닝 경력이 있는 실력파 코치로, 합리적인 금액으로 참가자 개개인에 맞는 마라톤 목표치를 설정, 운동 방향을 이끌어 준다.

민다엽 기자  mdy@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다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