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담화後
카약, 올해는 '여기가 Hot해’인기급상승여행지 10곳 공개

카약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지금 당장 떠나야 할 여행지’ 리포트를 발간, 사용자 검색 데이터분석을 통해 전년 대비 검색 증가율 기준 2018년 인기 급상승 여행지 10곳을 공개했다.

리조트단지가 조성되며 꾸준히 각광 받고 있는 베트남여행지 나트랑(240%)과 푸꾸옥(207%)이 나란히 1, 2위를 차지했으며, 필리핀 보홀은 159%로 3위에 올랐다. 4위와 5위로는 온천 여행지로 유명한 일본 벳푸(150%)와 대만 남부의 항구도시 가오슝(120%)이 이름을 올렸다. 이탈리아베네치아(62%)는 6위, 러시아모스크바(60%)는 7위에 올랐다. 8위부터 10위까지는 태국 끄라비(58%), 치앙마이(52%), 라오스비엔티안(51%)이 각각 순서대로 순위를 차지했다.

정효진 카약 한국총괄매니저는 “대도시나 유명 관광지 대신 근교 혹은 수도외 도시로의 여행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며, “연간 20억 건의 검색 데이터를 처리하는 빅데이터기업으로서, 더욱 새로운 매력으로 가득한 이색여행지를 한국인에게 소개하고자한다”고 조사취지를 설명했다.

한국 2018 인기급상승여행지 10곳

순위 여행지 전년대비검색증가율 전체 여행지 중 인기순위

1 나트랑 (베트남) +240% 34

2 푸꾸옥 (베트남) +207% 71

3 보홀 (필리핀) +159% 59

4 벳푸 (일본) +150% 72

5 가오슝 (대만) +120% 51

6 베네치아 (이탈리아) +62% 98

7 모스크바 (러시아) +60% 62

8 끄라비 (태국) +58% 85

9 치앙마이 (태국) +52% 41

10 비엔티안 (라오스) 51% 39

 

한편, 카약은 아태지역국가의 올해 인기 급상승 여행지를 추가로 공개했다. 뉴질랜드는 뉴칼레도니아의 누메아, 싱가포르는 인도네시아 반둥, 인도와 홍콩은 러시아 모스크바, 일본은 제주도, 호주는 인도 코치가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일본 여행객의 카약 검색데이터 분석결과, 제주도가 전년 대비 검색증가율 323%로 대만 가오슝(160%)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이는 2017년과 비교해 53계단상승한순위다.

아태지역 6개국 2018년 인기 급상승 여행지 1위

국가 1위 여행지 전년대비검색증가율

뉴질랜드 누메아 (뉴칼레도니아) 142%

싱가포르 반둥 (인도네시아) 100%

인도 모스크바 (러시아) 115%

일본 제주도 (한국) 323%

호주 코치 (인도) 153%

홍콩 모스크바 (러시아) 328%

 

강태구 기자  ktk@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