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공
비즈니스 좌석, 점점많이 서치3년간 검색량 추이 분석, 전년비 366%↑

서울~방콕 1위···탑10 중 유럽 가장 많아

프리미엄 여행시장이 각광받고 있다. 최근 자신을 위해 투자와 소비를 아끼지 않는 트렌드인 ‘가치소비’가 핵심 용어로 자리 잡았다. 여행에서도 가치소비를 하는 여행객들의 움직임이 뚜렷하다.

스카이스캐너가 최근 3년간 한국인이 검색한 항공권 수백만 건 분석한 결과, 해외여행 시 비즈니스 항공권 검색량은 지난해 대비 52%, 2년 전 대비 36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인 여행객에게 가장 인기 있는 비즈니스 구간은 ‘서울~방콕’ 구간이다. 비즈니스 좌석 검색 상위 10개 도시의 총 검색량 중 21.1%를 차지하며 1위를 기록했다.

방콕은 2016년부터 올해까지 3년 연속으로 비즈니스 좌석의 가장 인기 있는 여정을 기록했다. 방콕행 비즈니스석 검색률은 전년대비 70%(지지난해 대비 462%)상승했다. 방콕은 이국적인 문화, 쇼핑, 먹거리를 즐길 수 있고 저렴한 물가로 비교적 싼 가격에 특급 호텔에 머물 수 있어 프리미엄 여행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인 도시로 알려져 있다.

한 항공사 관계자는 “한국인 여행자들 사이에 인기가 높은 방콕의 경우 5~6시간 소요되는 만큼, 보다 편안하게 가려는 가치소비가 적극 반영되고 있는 것 같다”며 “더불어 특가 프로모션 등으로 상대적으로 합리적 비용에 비즈니스석 구매도 가능해 관심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실제로 탑승률도 좋은 편”이라고 전했다.

방콕 다음으로 인기 있는 비즈니스석 구간은 ‘서울~파리’ 구간이다. 프랑스 파리는 올해 비즈니스 좌석 검색량 도시 상위 10개 도시 중 13%를 차지하며 2위를 기록했다. 그 다음으로 서울~발리(10.5%), 서울~로마(9.2%), 서울~호놀룰루(8.8%)가 뒤이었다.

비즈니스 좌석 검색 구간의 상위 10위 중 ‘유럽’이 가장 많았다. 유럽구간은 총 4곳으로 파리(2위), 로마(4위), 런던(6위), 바르셀로나(7위)이고, 미주지역은 호놀룰루(5위)와 로스엔젤레스(9위)다. 동남아시아와 일본 지역은 방콕(1위), 발리(3위), 도쿄(10위)다. 도쿄를 제외한 9개의 도시 모두 편도 6시간 이상 걸리는 구간이다.

한편, 우리나라로 프리미엄 여행을 즐기러 오는 외국 여행객은 일본여행객인 것으로 조사됐다. 스카이스캐너의 조사결과에 따르면 일본 여행객의 서울행 비즈니스 항공권 검색률은 10위를 기록했다. 대만, 태국 여행객들의 서울행 비즈니스 좌석 검색이 전체 도시 중 각각 4위를 차지했지만, 일본인의 서울행 비즈니스 좌석 검색량이 태국 대비 54%, 대만 대비 109% 높았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