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텔·크루즈
인천, ‘오버나잇 크루즈’ 유치내년 봄 2척 운항, 잠재력 큰 시장

인천관광공사와 인천항만공사가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추진된 중국 칭다오 크루즈 포트세일즈에서 잠재력이 큰 시장으로 평가받으며 2019년도 ‘오버나잇 크루즈’ 2척 유치를 확정했다. 대상 선박은 미국 시애틀 홀랜드 아메리카 라인의 8만톤급 럭셔리 크루즈 ‘웨스테르담’호와 씨번 크루즈 라인의 3만톤급 크루즈 ‘써전’호다.

합동세일즈단은 인천항의 우수한 인프라와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인천 크루즈, 기향관광지인 송도·강화도 등 매력적인 관광지를 적극 홍보했다. 또한 인천공항이 위치해 Fly&cruise 상품 운영에 있어 잠재력이 큰 시장으로 평가 받았다. 인천관광공사는 “대상 크루즈 선사들이 세계적으로 유명한 송도의 야경에 주목했다” 며 “역사 문화유적지의 보고이자 안보관광지인 강화에도 관심을 가졌다”고 덧붙였다. 웨스테르담호는 내년 2월, 써전호는 내년 5월부터 운영하며 인천의 봄을 누빌 예정이다.

이고은 기자  lke@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