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KATA, 2018 여행사친화적항공사 간담회여행사 건의사항 등 상호협력 사항 논의

한국여행업협회(KATA)는 지난달 28일 프레지던트호텔 브람스홀에서 ‘2018 여행사친화적항공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각국 정부가 외국인관광객 유치에 관광정책집행의 초점을 맞추고 지원을 하고 있는데, 이는 항공사가 항공노선을 개설해야 관광객 유치가 가능하고 개설된 항공노선이 운항을 지속할 수 있는 수요가 뒷받침 되어야 하므로, 내국인의 해외여행과 외국인의 국내관광의 상호 견인을 통해 항공노선이 활성화 되도록 정책의 전환이 필요하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했다.

KATA는 2018 여행사친화적항공사 선정 평가 시, 전국의 BSP대리점에서 접수된 항공사에 대한 건의 및 요청사항을 발췌해 항공사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항공사들은 전년도의 건의사항 및 요청사항이 올해도 반복되는 점을 감안, 항공사가 보다 적극적으로 건의사항을 검토하겠다고 응했다.

항공사들은 지속되는 수익의 악화를 극복하기 위하여 NDC 등 새로운 제도의 도입과 가격의 단순화를 추진하고 있다며 이러한 추세에 대한 여행사들의 관심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양무승 KATA 회장은 “KATA가 항공사와 여행사간 원활한 소통과 간편한 정보전달을 위해 앱을 개발하는 등 역할을 확대해 달라는 항공사의 요청에 대해 시간을 갖고 검토, 추진하겠다”며 여행사의 건의사항에 대한 관심을 재차 당부했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