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텔·크루즈
나만의 특별 일정 불가, 여행 취소한다?

2050 남녀 1000명 자유여행 패턴 조사

맛집, 현지 마켓, 역사 명소, 전망대 순

공연 관람, 스냅 사진 등의 이색 체험도

익스피디아가 한국인의 자유여행 패턴을 분석하고자 2050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해외 자유여행객이 꾸준히 늘고 있다. 이들은 항공, 호텔 등 개별 여행 상품을 선호하고, 취향에 따라 여행 일정을 스스로 계획한다. 또한 최근 여행 패턴은 여러 국가의 명소를 돌며 무엇을 보았는지를 중요하게 여기던 과거와는 다르게, 어떤 경험을 통해 무엇을 느꼈는지에 가치를 두는 경향이 있다.

한국인 여행객 41%는 이번 조사에서 “매 여행에 꼭 포함하는 자신만의 특별한 일정이 있다”고 답했다.

‘나만의 일정’을 중시하는 응답자(전체의 41%)들은 매우 적극적인 태도를 보였다. 38%는 해당 일정을 실행하기 어려운 상황이라면 여행을 아예 취소하거나 스케줄을 변경할 것이라 답했다. 특히 20대(42%)와 30대(45%)가 적극적이었다.

전체 응답자에게 자유여행의 목적에 대해 물었다. 여유로운 여행으로 휴식(42%)을 즐기고 특별한 경험을 통해 새로운 영감(21%)을 얻어내는 것이라고 답했다. 일상으로부터의 탈출(19%)과 추억을 남기기 위해(17%) 여행한다는 이들도 있었다.

특별한 일정을 계획하는 이들은 여성(44%)이 남성(39%)보다, 연령대별로는 50대(48%)가 많았다. 50대 여행객은 역사적 명소(43%), 전통 공연(38%), 박물관(36%) 등 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접할 수 있는 체험들을 특히 선호했다.

자유여행객의 가장 큰 관심사는 먹거리였다. 선호 일정 1위는 맛집 투어(56%, 중복 응답 허용)로 미슐랭 스타를 획득한 유명 레스토랑부터 매력적인 길거리 음식점까지 다양한 맛집을 찾았다. 슈퍼마켓이나 마트, 시장 등 로컬 마켓(44%)도 즐겨 찾았다. 일부 여행객은 해외여행을 통해 특정 국가나 지역에만 파는 향신료나 지역 한정으로 출시되는 상품을 공수해 오기도 한다.

전통적인 여행 패턴을 즐기는 이들도 많았다. 역사적인 명소(38%)를 방문하거나 경치를 감상하기 위해 전망대(33%), 유명 건축물(23%)도 많이 찾았다.

이색 경험을 선호하는 이들은 전통 퍼포먼스, 뮤지컬 등 공연을 관람(29%)하거나 여행지의 경치를 스냅 사진으로 기록(21%)하기도 했다. 와이너리, 브루어리 등 양조장 투어(10%), 스포츠 경기 관람(10%)도 했다. 특히 스냅 사진 촬영은 젊은 여행객들 사이에서 파리, 로마 등 유럽 인기 도시를 중심으로 최근 유행하는 여행 상품이다.

한편, 익스피디아의 조사에 따르면 한국인 여행객은 해외여행을 준비할 때 평균 9.6시간 이상이 걸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3박 4일 일정 기준이다. 10명 중 3명(29%)은 15시간 이상 걸린다고 답했다. 대부분 여행객은 오래 검색할수록 더 만족스러운 상품을 찾는다(63%)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