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담화後
한국人 ‘한해 비행기 4.5회, 호텔 11박’모바일 탑승권 이용률 세계최고 수준

호텔 예약 시 무료 wi-fi와 전망 중요

익스피디아가 각국의 여행 패턴을 알아보기 위해 총 23개국 남녀 1만822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한국인 응답자는 607명이다.

한국인은 편도기준으로 연 평균 4.5회 비행기를 타는 것으로 밝혀졌다. 세계 평균은 5회로 한국과 비슷한 수준이다. 호텔에서는 1년 중 총 11일을 보냈다. 여행 목적으로 8일, 출장으로 3일을 묵었다. 세계 평균은 14일이다.

또한 한국인 응답자의 63%는 호텔보다 항공권을 먼저 준비한다고 답했다. 26%는 두 가지를 동시에 구매했다. 독일(60%), 오스트리아(57%), 네덜란드(56%) 등 항공 여행이 일상화된 유럽 지역에서는 항공과 호텔을 결합한 상품 구매가 보편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부분의 국가에서는 현장(36%)보다 모바일 등 온라인(64%)에서 공항 체크인 하는 것을 선호했지만 한국인은 온라인(32%)보다 공항에서 직접 체크인(53%) 하는 것을 선호한다고 답했다.

특히 한국인의 모바일 탑승권 이용률은 세계 최고 수준이었다. 모바일 탑승권과 출력 탑승권 둘 다 이용하는 응답자가 41%, 모바일 탑승권만 이용하는 이는 27%였다. 출력된 종이 탑승권만 이용하는 여행객은 33%에 그쳤다. 세계 순위는 종이 탑승권(47%), 둘 다 이용(32%), 모바일 탑승권(21%) 순이었다.

항공편을 구매할 때 한국인은 세계평균에 비해 고려하는 요소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가격(96%)뿐 아니라 출·도착 시간(94%), 경유 횟수(89%), 선택 옵션에 대한 추가 요금(86%)도 중요한 비중을 차지했다. 마일리지 프로그램(86%, 세계 평균 57%)에 대한 관심은 세계 최고 수준이었다. 기내식 서비스 및 무료 수하물 혜택(84%, 세계 평균 74%)도 고려했다. 10명 중 6명(60%)은 창가 좌석을 가장 선호했으며 38%는 복도 좌석을 택했다.

한국인 여행객 대부분(80%)은 잠을 청했다. TV 프로그램, 영화를 보거나(68%) 일행과 대화를 나누기(43%)도 했다. 음악(39%)을 듣는 사람도 많았다. 세계인은 수면(72%), TV시청(65%) 외 책을 읽는 사람(62%)이 많았다.

호텔 예약 시에는 무료 와이파이(95%, 전체 평균 91%), 가격(94%, 전체 평균 95%), 위치(94%, 전체 평균 84%), 객실 전망(90%, 전체 평균 74%)순으로 중요하다고 답했다. 객실 전망에 대한 선호는 조사 대상국 중 가장 높았다. 이용 후기(84%)에 대한 관심도 세계 평균(73%)을 웃돌았다.

가장 선호하는 서비스 용품은 스파 및 식음료 쿠폰(88%, 세계 평균 78%)과 무료 세면용품(86%, 세계 평균 78%)이었다. 세계인은 객실 내 미니 냉장고(78%)와 세면용품(78%) 순으로 선호했다.

한편,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국가는 체인 호텔을 가장 선호한 반면 유럽 국가는 부티크 호텔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