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pinion
가정의 달, 근거리 선호도 압도적인터파크투어 해외 항공권 예약 분석

인터파크투어가 가정의 달을 맞아 올해 가족 여행객들이 가장 많이 예약한 여행지를 살펴본 근거리 지역 선호가 압도적으로 높았으나, 장거리 수요도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출발하는 해외항공권 예약을 기준으로 3인 이상의 가족단위 여행객이 가장 많이 선택한 곳은 오사카(1위)와 다낭(2위)이다. 뒤이어 후쿠오카•도쿄•괌이 3~5위를 차지했다.

가족 여행지로 가깝고 편리한 근거리가 대세를 이루는 가운데, 가족 여행객의 올해 출발하는 유럽•미주 등 장거리 항공권 예약은 작년 대비 약 22% 증가했다. 올해 가족 여행 예약 중 장거리가 차지하는 비중은 약 30%로, 가장 많이 예약한 장거리 여행지는 이탈리아 로마다. 다음으로 프랑스 파리•영국 런던•체코 프라하•스페인 바르셀로나가 각각 2~5위에 올랐다.

이에 대해 인터파크투어 마케팅팀 박혜련 팀장은 "온 가족이 함께 여행을 자주 떠나기 어려운 만큼, 한 번 갈 때 특별한 추억을 만들고자 먼 곳으로 떠나는 사람들이 늘며 장거리에 대한 선호도 점차 높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정화 기자  ljh@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