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텔·크루즈
전통의 門, 바카루 몰디브유네스코 생물권 보전 지역

말레 국제공항에서 수상 비행기로 북쪽 25분 거리의 바카루 몰디브는 2017년 12월부터 손님을 맞이해왔다. 풍부한 지역 전통을 바탕으로 현대적 스타일의 건축물을 유지하기 위해 천연 자원과 융합 된 몰디비안 스타일에 중점을 뒀다.

몰디브공화국의 바 아톨에 위치한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 지역 내에는 주변 산호초의 침전물로 구성된 산호초 섬 바카루가 있다. 바카루섬의 85%는 패럿피쉬가 산호초를 갈아서 먹고 소화 후, 배설한 분말 가루가 화려한 화이트 비치가 생성돼 있다.

바카루 몰디브는 커플과 가족들을 위한 125개의 비치, 오버워터 빌라와 스위트 객실을 갖췄으며 4개의 레스토랑 그리고 2개의 바는 유럽에서 아시아까지 이르는 다채로운 인터네셔널 음식을 제공한다.

강태구 기자  ktk@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