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항공
KE, 인천~양양간 내항기 운항 예정오는 2월 올림픽 관문 공항으로 연결

대한항공이 인천공항~양양공항 노선 ‘내항기’를 임시 운항한다.

평창동계올림픽 성공을 위해 인천공항과 올림픽 관문인 양양공항을 연결하는 ‘환승전용 내항기’를 임시로 운항해 인천공항에서 환승하는 국제선 승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평창에 방문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계획이다.

‘인천~양양 환승전용 내항기’는 오는 2월 1일부터 같은 달 27일까지 27일간 운항된다. 2월1일부터 9일까지는 하루 3회, 10일부터 25일까지는 하루 2회, 폐막 후 27일까지 하루 4~5회 운항하며 스케줄을 탄력적으로 조정할 방침이다.

대한항공은 “인천~양양 환승전용 내항기 운항은 관람객들에게 평창을 보다 쉽고 빠르게 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에도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대한항공은 미소진 마일리지 사용을 장려하기 위해 다양한 대책을 마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앞으로 소액 마일리지로 구매할 수 있는 상품을 늘리고, 가족간 마일리지 합산, 양도 등의 효과적인 사용 방법을 계속해서 알린다는 계획이다.

김동욱 기자  kdw@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