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현장취재
올해의 ‘NICE’ 미래의 ‘MICE’2017 대한민국 MICE 대상올해의 대상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지난 12일 평창군 용평리조트에서 올 한해 한국 MICE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들을 대상으로 ‘2017 대한민국 MICE 대상’을 진행했다.

시상은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4개 부문(▲단체유치 ▲단체운영 ▲개인학술 ▲개인공로)과 한국관광공사 사장상 5개 부문 (▲우수 MICE Alliance ▲우수 MICE 서포터즈 ▲Korea Convention Hotel ▲기업회의 인센티브 관광 ▲Young MICE)에 대해 이뤄졌다.

이날 문체부 장관상은 동의대 여호근 교수, 국제회의기획업체(PCO) 이즈피엠피의 한신자 대표, 관광공사 사장상은 부산관광공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서울호텔 등이 수상했다. 이번 행사에는 시상식 뿐만 아니라 MICE 산업 관련 컨퍼런스도 개최됐다.

국내외 MICE 산업 관련 전문가들이 참가한 가운데 글로벌 산업 트렌드, 일자리 창출 방안 등 다양한 주제로 토의가 이뤄졌고, 지속적인 한국 MICE 산업의 발전방안이 논의됐다.

시상식과 관련해 김배호 관광공사 팀장은 “올해는 한국이 처음으로 국제협회연합(UIA) 발표 국제회의 개최건수 기준 세계 1위를 기록한 뜻 깊은 해”라며 “이번에 수상한 MICE 유공자분들을 포함해 대한민국 MICE인들 모두의 땀과 노력의 결실”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특히 이번 행사는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개최지인 평창에서 강원 컨벤션뷰로와 공동으로 개최돼 더욱 의미 있는 행사였다”고 밝혔다.

김동욱 기자  kdw@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