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2017년 8월 국내관광 동향조사여행지 관심도 제주 가장 높아

1인당 여비 24.66만한국여행업협회(KATA)는 GKL사회공헌재단의 후원을 받아 여행 전문 조사기관인 컨슈머인사이트와 주례 여행시장 단기예측 기획조사 중 2017년 8월 국내관광 동향 조사 결과를 공동으로 발표했다.

2017년 8월 기준 국내여행 계획 보유율은 72.9%로 전년 동월 대비 6.4%p 상승했고, 국내 여행지 관심도는 제주가 64.7%로 가장 높았다. 이어 강원 53.2%, 부산 47.1%, 전라남도/광주 30.4%, 서울 27.0% 순으로 나타났다.

국내여행을 계획한 기간은 평균 2.26박이며, 1박2일이 37.5%, 2박 3일이 35.7%로 나타났다. 예상 숙박장소는 펜션이 24.3%, 호텔 16.5% 순이었으며, 예상 숙박장소 선택기준은 관광지와의 거리 및 접근성이 20.5%로 가장 높았다.

예상 여행비용은 1인당 평균 24.66만원으로 나타났으며, 그 중 식음료 비중이 31.4%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국내여행비 지출의향은 지난 6월 최고치로 해외여행과 동일했으나 7월 이후 하락세인 반면 해외여행은 지난 4월 이후 지속적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조사대상은 전국 18세 이상 성인을 대상으로, 사례수는 2017년 7월 1947명과 8월 1426명이다.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