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한 여름밤의 꿈’KRT, 해외 야경 명소 추천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여름일수록 밤하늘은 더욱 밝게 빛난다. 게다가 그곳이 여행지의 밤하늘이라면 한결 아름다울 터. KRT가 낭만이 가득한 해외 야경 명소를 소개했다.

첫 번째 야경 명소는 가까운 나라 일본의 하코다테. ‘세계 3대 야경’이라고 꼽힐 만큼 수려한 경관을 자랑한다. 특히 로프웨이에 탑승해 한눈에 내려다보는 도시의 야경은 일품이다. 항구와 도시의 조명이 마치 색색의 보석들이 빛나는 듯 찬연하다. 다음으로는 몽골. 청정 자연이 보존된 테를지 국립공원에서는 광활한 초원의 품에 안겨 쏟아질듯한 은하수를 감상하고, 시시각각 획을 그으며 떨어지는 별똥별을 눈과 마음에 모두 담아 볼 수 있다.

세련되고 화려한 야경의 두바이가 세 번째 낭만 야경 여행지로 선정됐다. 즐길 거리로 가득 찬 중동의 도시 두바이는 가족 여행, 커플 여행은 물론 혼자 여행지로도 각광받고 있다. 랜드마크 버즈 칼리파, 남다른 스케일을 자랑하는 음악 분수쇼 등 ‘상상했던 모든 것이 이루어지는 곳’이다. 마지막으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프라하 역사 지구는 시간이 멈춘 듯 중세 시대를 담고 있다. 도시는 프라하 성, 카를교, 구시가지 등 다양한 건축양식이 보존된 살아있는 거대 박물관으로 손색없다. 지역 및 관련 상품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KRT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민다엽 기자  mdy@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다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