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텔·크루즈
글로벌 호텔그룹 YTL 한국진출아비아렙스, 한국대표사무소로 선정

아비아렙스, 한국대표사무소로 선정

6월부터 본격적인 홍보마케팅 전개

 

YTL호텔그룹은 최근 증가추세에 있는 럭셔리여행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본격적으로 한국시장에 진출한다. 이에 아비아렙스를 한국사무소로 선정하고, 오는 6월부터 다양한 홍보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YTL 호텔그룹은 말레이시아 대표 재벌기업인 YTL 그룹의 자회사로 영국, 스페인, 동남아시아, 일본, 중국, 호주 등 전세계 10개국에 30여개의 고급호텔을 보유하고 있으며, 특히 럭셔리 호텔비즈니스 운영에 특화되었다. YTL 호텔그룹은 럭셔리리조트(Luxury Resorts), 럭셔리호텔(Luxury Hotels), 럭셔리이스케이프(Luxury Escapes), 니세코빌리지(Niseko Village), 데스티네이션스파(Destination Spas), 클래식호텔(Classic Hotels), 뮤즈(Muse) 등 총 7개 브랜드로 구분하고, 각기 브랜드 콘셉트에 부합하는 홍보마케팅활동을 진행한다.

한국대표사무소로 선정된 아비아렙스코리아는 접근성이 뛰어나 최근 주목받고 있는 동남아시아와 일본, 중국 등의 다양한 고급 호텔과 리조트에서 중·단기 휴가를 즐기려는 한국인 여행자들의 특성을 분석, YTL 호텔그룹의 주요 타깃층인 합리적인 럭셔리를 지향하는 관광객들을위해 특화된 여행마케팅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루크 허포드 YTL 호텔그룹 세일즈 마케팅 총괄부사장은 “한국시장에서 업계 전문지식과 네트워크를 골고루 갖춘 아비아렙스와 파트너십을 맺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기대감을 밝혔다.

이에 이은경 아비아렙스코리아 이사는 “개성있는 브랜드들로 구성된 YTL 호텔그룹을 한국시장에 소개하게 돼 기쁘다”며 “각 브랜드별 타깃층에 맞는 세분화된 영업, 마케팅 프로그램을통해 YTL 호텔그룹이 한국인이 꼭 방문해보고 싶은 호텔로 자리매김하도록 적극적인 활동을펼칠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문의 : 02-777-6683

신동민 기자  sdm@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