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피서 여행지 라이징 스타 Top 3하나투어 조사, 알래스카·러시아·홋카이도

하나투어가 자사고객분석을 토대로, 더위를 피할 수 있는 시원한 여행지를 추천한다. 하나투어 내부통계에 따르면 2016년 여름(7~8월), 새롭게 떠오른 피서여행지에 대해 조사한 결과, 미국 알래스카(61.2%↑), 러시아(26.7%↑), 일본 홋카이도(37%↑)를 찾은 여행객이 2015년 여름 대비 대폭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먼저 알래스카는 여름만 방문할 수 있는 특별한 여행지다. 수려한 경관과 모험거리, 빙하, 오로라, 백야 등 자연의 신비가 가득해 버킷리스트에 단골로 등장하는 곳이기도 하다. 하나투어 ‘알래스카 8일’은 여름에만 한정적으로 운영되는 상품이다. 빙하 유람선 탑승을 비롯해 개썰매, 연어낚시 등 이색체험이 포함돼 있다. 델타항공을 이용하며 300만2000원부터 예약 가능하다.

최근 TV프로그램 ‘가출소년-사십춘기’에 등장한 러시아는 지난여름 26.7%의 성장세를 보인 신규여행지. 하나투어의 ‘러시아 완전일주 9일’은 러시아 전역을 여행하며 시베리아횡단열차 탑승이 포함돼있다. 7~9월까지 단 6회만 출발하는 러시아항공을 이용하며 299만원부터 예약할 수 있다.

새로운 곳이 부담스럽다면 대세여행지인 홋카이도를 주목하자. 평균기온 23도의 선선한 날씨 속에 다채로운 매력으로 항공노선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에 하나투어는 홋카이도를 ‘2017 하나투어 여행박람회’의 추천여행지로 선정했다. 하나투어의 ‘홋카이도/후라노/비에이 4일’은 98만1400원부터 예약할 수 있으며 예약인원에 따라 최대 20만원 할인이 적용된다.

유지원 기자  yjw@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