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텔·크루즈
색다른 결혼식 원한다면반얀트리 마카오·세이셸 패키지

반얀트리 마카오·세이셸 패키지

카바나와 코코넛 활용한 결혼식

 

반얀트리 마카오와 반얀트리 세이셸이 해외에서 색다른 결혼식을 꿈꾸는 예비 신랑신부를 위해 각각 럭셔리 카바나와 코코넛을 활용한 야외 예식 패키지를 선보인다.

마카오 코타이 시의 중심부에 위치한 반얀트리 마카오는 호텔 내에 위치한 야외 수영장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럭셔리 카바나에서 가족과 지인을 초청해 피로연 및 칵테일 파티를 열 수 있는 패키지를 운영 중이다.

반얀트리 마카오가 선보인 ‘카바나 웨딩 칵테일 패키지’는 기본 음향 시스템이 탑재된 연단, 사진 촬영용 모형 웨딩 케이크 등을 제공하며, 피로연을 위한 반얀트리 마카오의 시그니처 드링크 및 칵테일 스낵, 샴페인 등을 제공한다. 패키지는 하객 수에 따라 두 가지 종류 중에서 선택 가능하며 최대 80명까지 초대할 수 있다.

‘지상 최후의 낙원’이라 불리는 세이셸의 마헤섬 인텐던스 베이에 자리한 반얀트리 세이셸에서는 이국적인 해변에서 둘만의 결혼식을 올릴 수 있는 다양한 웨딩 패키지를 운영하고 있다. 최근에는 코코넛을 활용해 둘만의 추억을 나눌 수 있는 ‘크리올 코코넛 결혼식’을 선보였다.

신랑 신부는 두 사람이 앞으로 키워 나갈 사랑의 토대를 상징하는 코코넛 잎 위에서 화촉을 밝히고 식 후에는 코코넛 드링크를 나누어 마신 후 빈 코코넛에 결혼 서약, 편지, 사진 등을 넣고 봉인한 후 타임캡슐로 만들어 바다에 띄워 보내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 또한 해변가에서 서로가 함께 성장하는 미래를 기념하는 코코넛 나무를 심을 수도 있다.

유지원 기자  yjw@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