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나이키골프, 베이퍼 드라이버 출시비거리와 방향성 혁신적으로 향상

   
 
 나이키 골프가 소속 투어 선수들의 인사이트를 집약해 비거리와 방향성을 혁신적으로 향상시킨 베이퍼 드라이버를 출시한다.

 타이거 우즈, 로리 매킬로이, 노승열, 재미동포 미셸 위 등이 올 시즌 사용 중인 이 드라이버는 최적화된 탄도와 낮은 스핀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탄도 조절과 30가지의 셀프 튜닝이 가능한 베이퍼 플렉스, 투어급 탄도의 베이퍼 프로, 높은 탄도의 베이퍼 스피드 등 3가지 타입으로 상급자부터 초보 골퍼까지 선택이 가능하다. 권장 소비자가격은 베이퍼 플렉스 55만원, 베이퍼 프로 50만원, 베이퍼 스피드 45만원이다.

 베이퍼 드라이버는 캐비티백 디자인을 견고하게 지지하는 플라이빔 구조, 스프링처럼 반발력을 유발하는 컴프레션 채널, 셀프 튜닝이 가능하고 경량화된 플렉스로프트2.0의 세가지 기술을 적용해 볼 스피드를 높이고 무게중심을 낮췄다.

 베이퍼 드라이버 출시를 기념해 홈페이지(www.nikegolf.co.kr)에서 베이퍼 드라이버 정품 등록 시 선착순 1000명에게 다양한 액세서리 및 용품으로 구성된 베이퍼 프리미엄 스타터팩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7일간 무료 체험할 수 있는 렌탈 서비스도 실시 중이다.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접수 가능하다.

이영석 기자  ttns@ktnbm.co.kr

<저작권자 © 한국관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